트루바티브 firex

저녁 심심해서 갑자기 요즘 말썽 일으키는 내 크랭크에 대해서 기록을 남긴다. 


헤클러에  3단 체인링 떼고 베쉬링 달고 세팅 되어 있다 


처음에 새것을 달지 않아.. 체인링의 품질 이런거 판단 하지는 애매 하지만


체인이 체인링을 타고 넘어 가서 변속 될때 


이런건 시마노 보다 조금 못한 감이 있다 


현재 2단 체인링은 시마노 xt 체인링으로 교체 되어 있다. 


시마노 크랭크는 트루바티브 체인링과 호환 되는데 트루바티브는 시마노 체인링을 장착 할려면 


그라인더로 살짝 갈아내야 한다. 달수야 있다지만 귀찮다는 거다  작업도 있고..


그리고 크랭크의 내구성과 비비의 내구성 (비비 따로 2번 교체 )


몸무게가 좀 나가는 관계로 비교 하자면


시마노의 손을 들어주고 싶다.


트루바티브 몇년전에 한참 인기를 끌었지만~ 지금도 xc용으로는 나쁘지 않다


다만 트루바티브 크랭크는 올마운틴은 올마용 크랭크가 따로 있다. 

홀즈 펠러 라고 올마운틴 용으로 쓰기에는 좋다.


시마노는 사실 따로 있지 않다. xtr이 아닌 이상 충분히 버텨 준다. xtr로도 많이들 꾸미시지만.. 


사실 xtr 크랭크 로  험한 코스는 못가겠다. (요즘은 실력도 안된다... 언제 됐냐? 잘 기억이..;; )


xt도 좀 경량이긴 하지만 올마운틴 으로 많이들 쓰신다. slx 정도면 무게도 괜찮고 내구성도 충분하다 


사실 세인트가 있다지만 그건 너무 비싸니 제외..


트루바티브가 시마노 보다 한국에서 더 유리 한면은 없지 싶다  가격도 특별히 저렴하지도 않고


크랭크 스프라켓 체인 이 셋은 시마노 세트가 사실 더 괜찮다고 느낀다  


많은 미캐닉 분들의 중론도 시마노의 손을 들어준다.


성능면에서 보자면  헤클러에 처음에 xtr이 장착이 되어 있었다.    물론 앞드렐러 세팅이 똑같았었다


비교하자면 xtr크랭크의 승.. 가격의 차이가 있으니..   


단순히 가격으로 보자 해도  시마노가 더 유리 하고..  시마노가 가볍다!  


시마노는 데오레는 할로우 테크가  적용된지 오래지만.. 크랭크 암을  비워서 가볍게 하면서 튼튼하게 한다 


무조건 무겁다고  튼튼하다는건 아니다.    트루바티브도 적용된다지만 적용 된지 오래 안됐다.



지금 9단 시마노 크랭크 구하고 싶지만 새것은 나오질 않네..  수입상에 문의 하니 수입이 언제 될지 지들도 몰라요


일본에서 입고 가 안되니 기대 하지말라고 하네..  

'mtb life > 장비 사용 후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트루바티브 firex  (2) 2011.11.11
e-flex 안경테  (0) 2011.08.23
오클리 레이싱 재킷  (0) 2011.08.23
오클리 레이싱 재킷  (2) 2011.08.17
LX변속 쉬프트  (2) 2010.01.11
천리안 이야기  (0) 2009.09.03

이플렉스 안경테

일상/흔적.. 2011.08.16 14:11



몇년 만에 

 계곡 물놀이를 갔다.    

근데 물에 잠수 하고 나와보니.. 안경알이 한쪽만 빠졌다. 아무래도  경량 안경테에 반 무테다 보니

저렇듯 싶다. 솔직히 가벼운데 내구성은 좀 실망이다..

근데 안경알 다시 넣어야 하는데 흑흑.. 


 

'일상 > 흔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툰..  (0) 2011.08.22
올레!!가 아니다..  (2) 2011.08.22
이플렉스 안경테  (0) 2011.08.16
나를 생각 한다  (0) 2011.08.12
순천여행  (2) 2011.08.04
오늘..  (0) 2011.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