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gk mostro vs uvex fp3 헬멧

뭘 질렀는가? 2013.11.02 16:06

ogk 모스트로가 출시 되자 말자 구입해서 잘쓰다가


차가 뒤에서 날 고이 박아주사........  파출소 앞 삼거리에서 


공중 회전을 헬멧으로 심을뻔.......... 그러나.. 순간적으로..


  정중앙으로 심으면.....그냥..요단강 건너 가리 가 내 귀에 울릴듯 해서 본능적으로 


옆으로 틀어서 다행히 헬멧보단 팔이 충격을 먹었으나.. 헬멧이 운명하신 뒤.. 똑같은걸 구입해서 쓰다가


다행히...... 별 다른 사고 없이 잘 사용하다


대구 남문 시장 인근 영선 시장 떡뽁이를 먹다가..... ( 이집 맛남 ) 떡뽁이와 순대 강추  


떡뽁이 불판 화구 배기에 뒷 통수 부분이..살짝 녹았으나.......거기에 헬맷을 놔둔 내탓이요..하며..


쓰다.... 뒷 부분이라 안전성은..크게 상관없을것 같으나..


찝찝한 마음에........ 내부  


uvex  fp3 모델로 여름부터..........큰맘먹구 먹어......


이제서야 질렀다.






저 부분 특성상..크게 문제 될것 같지 않아서..  맘에 들다 보니 계속 써야겠다 




선바이저를 제거하니..저 구멍이 별루 안이쁘다.

모스트로 무게..정말 가볍다. 

내부 프레임을 자랑으로 하는 uvex 그래서 결코 가볍지가 않다...... 



poc trabec  뒷통수 보호하는 올마운틴 용 헬멧이 400그람인걸 비교하자면........ 


좀 과하게 만든듯 하다. 어차피 헬멧이.....일회용이니.....  지나친 경량보단.....우린 졸라 무식해 덤벼봐


어쩔래?  이렇게 시위 하며 만든 느낌이 든다. 만듬새나 마감 자체는 훌륭하나.......   기존 헬멧 시장에선 강자라고 해야 할진 잘모르겠다.  가볍고 착용감 좋구 튼튼하게...... 여기에서 밀리면 끝이지..  


오래오래 잘가자! 다친일 없이 헬멧을 또 다시 교체했으면 좋겠다 

'뭘 질렀는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ogk mostro vs uvex fp3 헬멧  (0) 2013.11.02
큰맘 먹고 질렀건만...  (0) 2012.12.11
써모스(thermos tembler travel mug )  (2) 2012.03.10
미쿡에서 건너온..  (4) 2012.03.05
바나나를 먹자  (0) 2011.03.23
[음악기기]헤드폰들..  (5) 2011.02.20

큰맘 먹고 질렀건만...

뭘 질렀는가? 2012.12.11 00:09




oakley  monster dog


 

미국에서 세일 하길래.. 냉큼 하나 집어왔건만.....


써보니 안맞다


역시 콧대가 높아야 하는가..?


 좀 강렬한 디자인에...  나도 콧대가 높았으면 한다... 


아쉽다. 여름에.. 쓰고 싶었는데..

'뭘 질렀는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ogk mostro vs uvex fp3 헬멧  (0) 2013.11.02
큰맘 먹고 질렀건만...  (0) 2012.12.11
써모스(thermos tembler travel mug )  (2) 2012.03.10
미쿡에서 건너온..  (4) 2012.03.05
바나나를 먹자  (0) 2011.03.23
[음악기기]헤드폰들..  (5) 2011.02.20

써모스(thermos tembler travel mug )

뭘 질렀는가? 2012.03.10 09:04

써모스 텀블러가.. 


아마존에서 와서  3주 걸렸따! 너무 느리다! 그렇다고 비싼 배송은 안쓴다! 



확인 했을때 


한개가 흔들어서 쇳조각 소리가 났었다   


아무래도  물건 마무리 할때 공정에서 쇳조각이나 이물질이 들어 간거 같다 


 써모스 코리아 에 전화 하니 절대 안에  이물질이 들어갈리가 없다고..


나는 보온병이나 텀블러 만들때  진공을 위한 유리가  대부분 들어가니 유리가 충격에 깨지면 


안에서  소리가 나고 진공이 안돼 보온 기능을 상실한다  라고 알고 있는데 그거 아니냐 물어보니


지네들껀 그런거없다. 그래서 소리가 절대 안난다.   안쪽 바깥쪽 스텐으로 만들어서 깨질게  없다~ 라는데.. 할말 없다..


어떤 제품도 어떤 명품이라도......... 제조 과정에서 실수라는건 있을수 있는 일인데..;;  뭐 자기네들 물건에 대해 정말 


기계 적으로 잘 아는 수입상은...... 만나보기 힘들었다. 만난 기억두 없다.. 


 말 안통해서.. 써모스 홈페이지에 가서 메일로 문의 하니...... 왜 소리 나냐 하니 이유가 머냐 나 니네 꺼 살려고


ems 비용만 해도....비싸게 들었다. 어떻게 하냐 


지들은 캐나다 판매만 하고 있으니 중국으로 알아보라고 중국 팩스 번호와 전화번호를 주네..;; 


최소한 왜 소리 나는지 이유라도 가르켜 줘야지... 나 중국어 못한다 말이다.  전화번호만 가르켜주면 어떻게 하냐 

 

그냥 써야겠다. 다행히 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아마존 에서 바로 텀블러 값 30불  환불 해줘서 다행이네 


다른 넘 한넘은 멀쩡하고..  그러니 그려려니 해야지 뭐...


보온 성능은 93 도 92.5 도  를 각각 밀봉 해서 5시간 후에 뜯으니 66도 65.5 도 나오는데  뭐 메뉴얼상에선 67도 이상인데


이정도면 거의 근접한다. 메뉴얼대로 제 성능 나오는넘은 아직 듣도 보도 못했다. 어느정도의 뻥은 어딜가나 있는듯 


92.5 65.5 측정된놈이 소리 나는 넘인데 그냥 써도 되겠다. 


안에 쇳조각 소리가 


미국 사이트 에선 아마존 이   제일 싸고 그런건 아닌데....... 혹여 문제 생겨도 as가 확실하니 해외 구매의 경우 리스크가 크니


아마존에서 구입하는게 좋은듯 하다. 


이쁘고 성능도 확실해서 좋다.  그나저나 난 왜 두개나 산거지? 

'뭘 질렀는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ogk mostro vs uvex fp3 헬멧  (0) 2013.11.02
큰맘 먹고 질렀건만...  (0) 2012.12.11
써모스(thermos tembler travel mug )  (2) 2012.03.10
미쿡에서 건너온..  (4) 2012.03.05
바나나를 먹자  (0) 2011.03.23
[음악기기]헤드폰들..  (5) 2011.02.20
  • 쿤다다다 2012.03.11 18:1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절대 불량없다니 기가 차네요..
    어떻게 절대라는 100% 를 저렇게 쉽게 말할 수 있는지 의문이 듭니다..
    근데요,, 두개 사신 이유는 하나 저 주시려고 한 거 아닐까요...?? ㅎㅎ 쿤

    • 딴죽걸이 2012.03.11 22:02 신고 수정/삭제



      두개 주문한건 혹시나 해서 주문한거구요 ㅎㅎ

      다행히 불량 난것두 현재 성능은 이상 없군요

      thermos 재팬두 있다던데 혹시 이메일 아시나요?

      애네들은 중국 전화번호만 가르켜주네요..

미쿡에서 건너온..

뭘 질렀는가? 2012.03.05 20:09
thermos tembler .. 인텔리젠시아 텀블러 를 보구 아마존에서 바로 주문..

하..... 둘다 너무 이쁘고 좋다.

근데.. 보라색이 불량이 왔다 ㅜ.ㅜ

그리고 십년된 낡은 지갑을 대체 하기 위해 저렴해서 하나 주문했다..

 

'뭘 질렀는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큰맘 먹고 질렀건만...  (0) 2012.12.11
써모스(thermos tembler travel mug )  (2) 2012.03.10
미쿡에서 건너온..  (4) 2012.03.05
바나나를 먹자  (0) 2011.03.23
[음악기기]헤드폰들..  (5) 2011.02.20
그리스인 조르바 , 랩소디 인 베를린  (2) 2010.06.07
  • 쿤다다다 2012.03.06 23:3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는 인터넷에서 케리어를 주문했는데, 주문하고 보니 너무 작은 것이 와서 '이거 뭐에 쓰나~ '했던 적이 있습니당..
    그런데 지금은 기내용으로 잘 쓰고 있어요...^^ㅎㅎ

  • 플래드론 2012.03.07 14:5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음 이건 뭐하는 물건이고?

    • 딴죽걸이 2012.03.08 01:31 신고 수정/삭제

      텀블러라 하는건데 보온병 개념인데.. 휴대성이 강조되어서 만들어진넘이에요.. 성능도 좋구... 뜨거운 물 부어서

      5시간 지나고 개봉하니 94 도에서.. 74 도 나오더군요 이정도면 훌륭..

바나나를 먹자

뭘 질렀는가? 2011.03.23 23:41



바나나 걸이를 다이소 매장에서 득템했다


두개 살까? 하다가.. 실제 하나만 쓸거 같아.. 나름 합리적인 소비?를 했다


근데 집에 막상 가져오니 잘산듯 ㅎ ㅏ다. 


이제 날 데려가줄 참한 언니만 나타나면 된다. 헐값에 팝니다.

[음악기기]헤드폰들..

뭘 질렀는가? 2011.02.20 21:15


데논 hp1000  울트라손 hfi780 베어 다이내믹 dt770 pro

데논 hp1000은 참 좋은 헤드폰이다. 구입 동기는.. 10년만에 교회 동생에게 드럼을 배우는데 이왕 배우는거 헤드폰이 있어야 하지 않는가?


사실 헤드폰의 발단은 아이폰 번들 이어폰의 분실로.. 이왕 가는거 헤드폰 가자.. 어라? 돈십만원은 줘야 하네?


그러다.. 모샵에서.. 할인 행사 하는거 발견.. hp1000제품이 20만원 이하제품군에서 꿀릴거 없다는 놈이다 하길래 무턱 대고 질렀다.


사실 작년 가을에 사서 제대로 듣지는 못했다.


그러다 울손 hfi 780은 이달에.. 좋은 기회에 분양 받을 기회가 생겨서 받았는데


브이자 이퀄 그러는데 난 그런거 보다 hp1000 제품과 비교시 타격감 박력감은 좀 떨어지는데


좀 울리면서.. 소리가 들린다. 재즈와 미쿡 컨트리 팝 u2 노래도 아주 부드럽게 들린다. 음 더 재미나게 들린다


지금 dt770 pro는.. 할인 행사 하는걸 우연히 봤다 갑자기.. 질렀다


근데 내가 미친거 같다. 쥐뿔도 모르고 음악도 모르는놈이 왜 질렀을까?


그래 내가 미친거다..... 통장 잔고는 없고...... 왜 질렀는지 이유는 모른다


근데 음색은 울손 보다는 좀 평탄하다? 심심한 소리라 해야 하나? 하이앳 소리가  쏘는거 빼곤..


중음 저음은 이전 내가 가진 데논 울손 제품 보다는 더 사실적인 표현을 해주는듯 하다.


근데.. 왜 질렀을까? 의문이 든다..  어서 정리 해야겠다. 왜냐.. 돈이 없으니..;;




  • 음향 장비는 한번 좋은 장비에 맛들이면 절대 벗어나지 못한다던데요.. 더 좋은걸 찾게되고

    • 딴죽걸이 2011.02.21 08:51 신고 수정/삭제

      네 이번에 들인 770프로 헤드폰은 음색이 좀 메마른 느낌이네요?? 좀 우스운 야그지만 그냥 느낌에요..;;
      어느새 다른 헤드폰들은 어떨까?

      큰일입니다..;;

  • 우다리 2011.02.24 02:5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780이 hp1000보다 저음쪽 양은 적은데 더 선명하고 낮게 들려요 :)

    베이스기타 솔로나 아주 강력하고 묵직하게 때리는 드럼소리를 잘 듣다보면 제가 무슨얘길 하는지 감을 잡으실것 같습니다

    정확히 말하자면 저 셋중에 저음의 양이 아닌 품질의 측면에서 hp1000이 가장 뒤떨어지죠

    • 2011.02.24 08:12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 2011.02.24 08:15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그리스인 조르바 , 랩소디 인 베를린

뭘 질렀는가? 2010.06.07 21:35

오늘  휴가 나온 동생과 잠깐 만나고 

교보에 들려..

랩소디 인 베를린을 골랐다.

사실 기다렸다 집에 가서 인터넷 주문 할려다가..?

그냥 질렀다

이건 순전히 제목 보구 혹해서 지른 소설!

그리고 그리스인 조르바! 무척 재미있을듯 하다..

사실 이걸 교보에서 산 이유는 동생 복귀 할때 빨리 읽고 선물로 줄려고 ㅎㅎ

그나저나.. 책이 쌓여만 가네 ㅜ.ㅜ 
  • 플래드론 2010.06.07 23:5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아이패드 사라.. 책 안 쌓인다.. ㅋㅋ 니 블로그는 사람도 많이 안오고... 페이스북이 딱이네.. ㅎㅎ

    • 딴죽걸이 2010.06.08 08:50 신고 수정/삭제

      저도 포스팅 꾸준히 하면 되는데 안하니 ㅡ.,ㅡ;;

스포츠 글라스 레이싱 자켓 천리안 안경

뭘 질렀는가? 2009.04.15 23:45
본문스크랩 김*은님의 스포츠글라스 + 레이싱자켓

2009/03/

출처 카페 > 유리알 속 맑은 세상 | 앙마
원문 http://cafe.naver.com/eyedaq/8951

검사기계는 독일 칼 자이스사에서 제작한

"Relaxed Vision Terminal" 로 약칭 RVT라 불립니다.

===> RVT 보러가기

본 기계의 최대 장점은 착용한 상태에서 곧바로 스포츠글라스에 초점을 설계할 수 있다는 장점입니다.

얼굴을 좌우 분할해 좌우 상하 초점을 설계해 줍니다.

이렇게 제작하면 아주 정확하게 초점 위치를 설계 할 수 있겠죠.

 

현재 작업할 안경 도수는 아래와 같습니다.

▣  안경 도수

 

 SPH

CYL 

AXIS 

 R

-4.00

 

 

 L

 -3.00

 -0.75

 

 

▣  조제 가공 방법은?

겉면 산각방식 을 이용해 제작했습니다.

현재 겉면 산각을 낼 수 있는 업체는 아이닥 안경이 국내에서 유일합니다.






트랜지션 렌즈는 잘못 가공하게 되면 변색되지 않는 가공라인이 보이게 됩니다.

(아래참고)

도수가 높아도 가공라인이 보이지 않게 가공하는 기술이 필요합니다.





천리안은 6커브 렌즈를 사용했습니다.

수평지대를 만들어 최대한 꺽임각을 줄여주기 위해서 입니다.

오클리와 마찬가지로 겉면 산각을 이용했습니다.

사진 보시는 바와 같이 테두리 바깥쪽으로 림이 돌출되지 않았죠.




안경렌즈는 일본 도카이사 구면렌즈를 사용했습니다.

프레임이 요구하는 커브가 구면인지라 이걸 사용한 거랍니다.

 

 이번에.. 

 

  스포츠 글라스 

 

레이싱 쟈켓   천리안 

 

그리고 안경 맞춘거..  

  • 플래드론 2009.04.16 10:2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흐미... 얼굴 사진 부담된다..ㅋㅋ

  • ugg 2013.07.26 19:40 ADDR 수정/삭제 답글

    창밖을 봐 바람에 나뭇가지가 살며시 흔들리면 네가 사랑하는 사람이 널 사랑하고 있는거야.